맹한 북극토끼님의 이글루입니다

joyread.egloos.com

포토로그



[로맨스] <운명의 굴레> 온라인 읽기 - 최고의 로맨스 소설 - Joyread 로맨스 소설

운명의 굴레

운명의 굴레

웹소설 "운명의 굴레" 는 Joyread 에서 최고의 로맨스 소설 중 하나입니다. 로맨스 소설 "운명의 굴레", 주인공은  "임설아" & "서지한".

Joyread웹페이지 또는 앱에서 "운명의 굴레" 소설의 모든 콘텐츠 읽기.

"운명의 굴레" 맛보기 감상

VIP 룸에서 임설아가 남자를 침대에 밀고 남자의 위에 올라타며 말했다.

"네가 바로 내가 선택한 남자야? 꽤 괜찮게 생겼네!"

임설아에게서는 진한 술 냄새가 났고 이런 방법으로 꼬시는 사람을 남자는 처음 보았으며 임설아가 팔로 남자의 어깨를 감싸며 말했다.

"뽀뽀하자!"

서지한이 다가오는 임설아를 피하며 말했다.

"진짜 이럴래?"

여기까지 왔는데 이런 물음을 물어볼 이유가 있나?

"쓸데없는 소리 하지 마! 너 남자 맞아?"

서지한이 갑자기 몸을 돌려 임설아의 위에 누우며 말했다.

"남자가 맞는지 아닌지 직접 알려줄게!"

곧이어 임설아는 찢어지는 듯한 고통을 느꼈다….

"아!"

다음날.

임설아가 미간을 찌푸리며 눈을 떴고 온몸이 아파졌으며 눈앞에는 고급스러운 장식이 눈에 들어왔다.

여기는….

어젯밤에 일어났던 일들이 머릿속에 영화처럼 떠오른 임설아는 벌떡 일어났다.

그렇다.

임설아는 어제 두 눈으로 직접 하남진이 다른 여자와 함께 있는 것을 발견하였고 복수를 하기 위해 일을 저질렀다.

"이게 바로 너에 대한 내 복수야! 나쁜 놈!"

서지한이 섹시한 목소리로 물었다.

"혼자 뭐라는 거야?"

임설아가 고개를 들자 중요 부위만 가운으로 두르고 욕실에서 걸어 나오는 섹시한 몸매의 서지한을 보며 물었다.

"너 왜 아직도 여기 있어?"

서지한이 미소를 지으며 말했다.

"왜냐하면 나는 네가 성공적으로 나를 유혹한 다음 어떤 방식으로 너를 책임을 지게할지 궁금하거든."

예전에 서지한에게 접근했던 여자들은 모두 서지한이 책임을 져주기 바랐던 꽃뱀들이었지만 임설아는 서지한을 흘겨보며 말했다.

"내가 미치지 않고서야 너 같은 선수에게 책임을 져달라고 하지 않아! 이건 어젯밤에 나를 잘 모신 보수야 잘 받아!"

이 말을 들은 서지한은 많이 당황스러웠다, 모셨다고?

이 여자가 죽고 싶어 환장했나? 

화가 난 서지한이 밖으로 걸어나가는 임설아를 불러 세웠다.

"거기 서!"

서지한의 말에 발걸음을 멈춘 임설아가 그를 보고 썩소를 지으며 말했다.

"돈이 적어? 아니, 넌 그저 그만큼의 가치야!"

"너…."

"됐어, 안녕~"

인사를 건네며 문을 닫고 나간 임설아를 보며 서지한의 분노는 극에 달했다.

"너, 죽었어!"

9개월 후.

우렁찬 아기의 울음소리가 수술실에 울려 퍼졌다.

"으앙!"

처음 엄마가 된 임설아는 4쌍둥이를 낳았고 허둥지둥하던 그때 뉴스에 정장을 입고 나온 잘생긴 남자를 보고 그녀는 깜짝 놀랐다.

이게 무슨 상황이지! 어떻게 노래방에서 선수를 하던 사람이 티브이에 나오지?

MC가 서지한에게 물었다.

"서 대표님, 오랫동안 그분을 찾았다고 하던데, 어떤 사람인지 물어도 될까요? 여기에서 말을 하면 혹시 방송을 본 시청자분들께서 도움이 되실 수도 있잖아요."

서지한이 진지한 표정으로 말했다.

"제가 찾는 사람은 여성분이에요, 그분이 돈을 저에게 맡기고 가셨는데 백배로 돌려드리고 싶어서요!"

백배!

그리고 서지한은 임설아의 외모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분의 가족들도 찾지 못하고 계세요, 만약 목격자가 계시면 제가 2억 원의 보상금을 드리죠!"

2억, 사람 한 명을 찾는 데에 이렇게 큰돈을 쓴다고?

불길한 예감이 든 임설아가 서지한에 대해 조사하기 시작했고 그가 서 씨 그룹의 대표 서지한이라는 것을 발견했다!

인터뷰를 본 임설아는 들키지 않을 방법을 찾아야겠다고 생각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서지한에게 특별한 선물이 도착했다.

……

"운명의 굴레" 이어보기: https://ko.joyread.com/6-운명의-굴레/2618-제1화-백배로

Joyread로 오셔서 신세계를 체험해 보세요~https://joyread.app.link/krjoyread


덧글

댓글 입력 영역